존중과 변화

존중과 변화

Author icon

Written by zinicap

Tag icon

Published under MEMO

Clock icon

2014년 10월 26일

Comments icon

No comments

내가 존중하는 만큼 존중 받는 것 같다.

많이 산 세상은 아니지만 경험에서 그렇다. 나보다 연장자지만 두 손으로 물건을 건내면 그도 두 손으로 받게 된다. 물론 처음에는 그러지 않았다. 자신보다 아랫 사람으로 보이니 한 손으로 받는 것을 당연하게 여겼던 받던 몇 개월 변함 없이 자신에게 공손하게 대하니 그도 달라졌다.

상황이 종전의 의식을 지배했지만 존중이 변화를 일으킨 것이라 믿는다. 사람은 서로에게 거울인 것 같다.

우리동네 무뚝뚝한 세탁소 주인도 그랬다.
전화 속 그의 목소리는 항상 무뚝뚝하고 심지어 불친절 했다. 세탁물 찾으러 갈 때 마다 먼저 인사하고 나올 때도 수고하시라 1년 정도 했더니 이제는 인사를 받아준다. 물론 다른 손님들에게는 여전히 무뚝뚝하다.

나의 처신을 자랑함이 아니다.
나 또한 세상에 친절한 편은 못 된다. 오히려 다른 사람으로부터 불이익, 불편을 겪는 것을 매우 싫어하는 까칠한 타입이다. 정확하게는 서로 불편주지 말고 깔끔하게 살자 주의다.

내가 바뀌면 주변도 바꿀 수 있다는 것을 실천해 보고 싶었다. 그렇게 시작했던 게 습관이 되더라.

반대로 내게 무례하게 구는 사람을 생각해 봤다. 내가 그에게 존중 받을 모습을 보이지 않았기에 그랬을 것이다.

 


About the Author

Posted by zinicap 성과를 측정하지 못하는 마케팅은 광고주의 지지를 이끌지 못합니다. 100% 내부 기술에 의한 프로그램 개발, 데이터 분석, SEO & SNS 통합마케팅, ROI 측정이 가능한 솔루션 기반의 마케팅을 합리적인 가격에 제안 합니다. 문의 : UXKOREA
Bottom border